공지사항

공지사항

친구에게 공유하기

플리커

[긴급구호] 아프리카 남부 사이클론 이다이(Idai) 강타

현재 상황 

지난 3월 14일, 최대 시속 140km 이상의 사이클론 '이다이'가 남아프리카를 강타했습니다. 남아프리카 지역의 모잠비크, 짐바브웨, 말라위에서는 260만 명 이상의 인명 피해가 발생했으며, 산사태와 홍수까지 이어져 이재민과 사상자 수는 계속해서 증가하고 있습니다. 특히 많은 사상자가 발생한 짐바브웨 정부에서는 '국가 재난위기'를 선포했고, 모잠비크 정부는 이번 사태로 현재까지 1,000여명 이상이 사망했다고 발표했습니다. 파괴된 현장에는 사람들의 눈물과 외침이 가득합니다.


▲진흙 속에서 아이를 찾고 있는 주민들, 짐바브웨 치마니마니(Chimanimani) 지역


 옥스팜의 긴급구호활동 

옥스팜은 신속한 피해 상황을 조사하기 위해 현장에 긴급구호팀과 조사단을 파견하고 3월 16일부터 생존자들에게 깨끗한 물과 위생 서비스, 식량 및 생필품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향후 수혜자 확대 및 장기적인 구호 체계를 수립하기 위해 3개월 간 긴급대응을 계획하고, 수질정화제 · 물통 · 위생키트 보급과 함께 현장 조사팀의 분석을 바탕으로 추가적인 대응을 펼쳐나갈 계획입니다.

  • 모잠비크 지역주민 52만 명을 대상으로 헬스케어, 교육, 위생 서비스 제공
  • 말라위 13개 지역주민 20만 명을 대상으로 긴급 구호활동 전개
  • 짐바브웨 치마니마니 지역주민 20만 명을 대상으로 긴급 구호활동 전개
    ì˜¥ìŠ¤íŒœ 긴급구호대응팀의 파견시작
▲(좌) 안전한 피난처로 향하는 이재민의 모습, (우) 옥스팜 긴급구호대응팀의 파견 시작


“현재 정확한 피해 상황을 파악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습니다. 특히 잠베지아, 소팔라, 테테 지역이 심한 타격을 입어 잠베지아와 베이라 지역을 시작으로 구호활동을 펼칠 예정입니다.”
– 옥스팜 짐바브웨 인도주의사업 담당자 린 친넴비리(Lyn Chinembiri)

“이번 사태로 백만 명 이상이 피해를 입은 것으로 추정하고 있습니다. 옥스팜은 이재민들을 수인성 질병으로부터 보호하고, 이들의 빠른 건강회복을 위한 긴급구호 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습니다.”
– 옥스팜 남아프리카 지역 국장 넬리 니앙과(Nellie Nyangwa)

 
지금, 옥스팜은 구호의 손길이 절실한 현장에서 구호활동에 총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여러분들의 따뜻한 관심과 지지 부탁드립니다. 


정기/ 일시후원  해피빈 모금함으로 후원 
* 2019 옥스팜 트레일워커의 소중한 후원금은 사이클론 이다이 피해 지역 복구를 포함한 긴급구호,국제개발활동 등 옥스팜 주요 사업에 사용됩니다.